Include MP3 Download

$9.99

  • Supported by

  • Wishlist 7

  • kminkyu97
  • kalio_5001
  • verbal08
  • oneway
  • 0zstie
  • floatinspace
  • codeno2000
  • mementoim
  • archilw
  • heungsoo80
  • kkurrrrr
  • whdtjsfjqm1
  • fineday9
  • curzhaar
  • Yun Jung Cho
  • hidehihojun
  • su4ters
  • xoxo0429
  • sado13th
  • dou
  • 아소봄
  • heum87
  • goal0621

Connected with

Tracks

  • Release Date 2016-05-19

Description

여기 당신의 여름이 있다
- 청량한 사운드의 인디록, 전기뱀장어 정규 2집 [Fluke]

배경에 적당히 들어맞는 음악을 우리는 흔히 BGM이라고 부른다. 그리고 반대로, (흔하지는 않지만) 플레이 하는 순간 장면을 만들어내는 음악도 있다. 전기뱀장어의 새 앨범에 수록된 열두 곡의 힘은 바로 여기에 있다. 곡이 가진 고유의 온도와 가사로 전달되는 특별한 감성은 청취자가 어디에 있건, 때론 시원한 여름 바다로 때로는 먹먹한 골목길로 강제 소환한다. 굳이 이름을 붙여 보자면 BGM보다는 씬 메이커(Scene Maker)같은 음악이라고 할까.

생명력이 꿈틀거리는 여름의 낮과 밤. [Fluke]에는 당신이 만나는 여름의 모든 것이 담겨 있다. 눈부신 태양과 파도의 소리, 두근대는 연애담이 담겨 있고, 어둑해진 동네 어귀에서 혼자 참아내야 했던 막막함이 담겨있다. 청량한 사운드와 경쾌한 리듬이 여름 낮의 댄스라면 담백한 목소리와 풋풋한 가사는 여름 밤의 산책이다.

새 앨범 [Fluke]는 가히 전기뱀장어의 정수라고 할 수 있다. 기존에 발표한 적 없는 온전히 새로운 열두 곡으로 채운 이 앨범을 위해 50여 곡에 이르는 데모를 모았고, 최종 레코딩에 이르기까지 수 차례 편곡 작업을 거듭하면서 수록 곡을 선정하였다. 1집 발매 이후 4년 만에 발표하는 이 정규 앨범에는 밴드 전기뱀장어의 모든 것이 담겨있다고 얘기해도 틀린 말은 아닌 것 같다. 감히 얘기하자면, 쉽게 나오기 힘든 그런 앨범이다.

탁구를 컨셉으로 한 커버아트에서 네 멤버의 탁구채는 형형색색의 공을 쫓느라 바쁘다. 이리저리 튕기는 공들은 좌충우돌하는 우리 일상의 파노라마와 닮아있다. 공들과 함께 커버아트에 박혀있는 이 앨범의 제목은 요행이나 우연한 성공이라는 뜻을 지닌 단어 'Fluke'. 행복보다는 행운이 필요한 지금 시절에 대한 패러디인지 아니면 그냥 장난인지 알 수는 없지만, 탁구라는 컨셉과 묘하게 어우러지면서 재미를 준다. 진지한 행복론도 좋지만 때로는 크고 작은 일상들을 잘 헤쳐나가기 위한 행운을 서로에게 빌어주는 것도 좋은 것 같다. 새 앨범을 발표하는 전기뱀장어에게도, [Fluke]를 듣는 모든 이들에게도 행운이 있기를.

<적도>의 마지막 마무리 기타연주는 Weezer - Buddy Holly의 기타리프를오마주로 연주하였음을 밝힙니다.

The Electriceels김예슬, 김민혁, 황인경, 이혜지

㈜사운드홀릭

밴드 “전기뱀장어” 도무지 록밴드답지 않은 평범한 외모와 무대에서 보여주는 소박한 모습에도 불구하고 전기뱀장어가 새로운 세대를 대표하는 밴드로 자리잡을 수 있었던 이유는 무엇보다도 그들의 빛나는 송라이팅 때문일 것이다. 과장도 괜스런 멋도 없이 담백하게 써내려가는 노랫말과 잘 차려진 음식같이 '맛있는' 멜로디를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것, 그리고 발표하는 앨범의 모든 트랙을 그런 곡들로 채울 수 있다는 건 분명 흔치 않은 재능(혹은 노력)이다. 화려한 기교나 가창력, 압도적인 카리스마가 아닌 멤버들의 호흡에서 비롯되는 전기뱀장어의 음악은 멜랑콜리와 섬세한 유머로 잘 짜여진 한 편의 콩트와 같다.

Artist Supporters 70

Supporter's Friends 6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