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clude MP3 Download

$0.99

  • Supported by

  • Wishlist 0

  • Peter
  • kumama

Connected with

Tracks

  • Release Date 2016-06-29
  • 1. Y.O.U (Feat. 박경 Of 블락비) /

Description

'보컬신' '김조한'과 '新히트메이커' '블락비 박경'의 깜짝 콜라보레이션
달달한 보컬에 매력적인 랩핑이 어울러진 달콤송 탄생

가수 '김조한'이 싱글앨범 [Y.O.U]를 발매했다. 지난 6집 [Repackage] "이별은 잊은듯이" 이후 4개월만의 신곡발표로 꾸준히 활동하겠다던 팬들과의 약속을 지켰다. "Y.O.U"는 네오어반 (Neo-Urban) 곡으로 '658 Laundry', 'mista jo', '다우리'의 합작품이다.

갑자기 한눈에 반해 사랑에 빠진 남자가 "Y.O.U"의 사소하고 작은것부터 모든것이 궁금하다는 솔직한 고백으로 재미있는 라임에 맞춘 가사와 리듬이 포인트다. 도입부부터 시작되는 '김조한'만의 달달한 보이스에 후반부로 이어지는 자연스럽고 편안한 그루브까지, 듣고있다보면 누구나 사랑에 빠진 주인공이 된 듯한 느낌을 받게된다.

또한 '블락비' 내 프로듀서 라인으로 자리매김한 '박경'이 Rap작사와 Featuring에 참여해 완성도 높였다. '박경'은 녹음실 도착 후 그 자리에서 직접 Rap 작사와 녹음까지 30분만에 완성해 '김조한'과 스텝들을 놀라게 했다. 처음 음악적인 작업을 함께한 두 사람이지만, 완벽한 호흡을 선보이며 '김조한'의 보컬에 '박경'의 매력적인 랩핑에 더해져 언제들어도 기분좋을 달콤송이 탄생했다.

앨범자켓과 뮤직비디오에 등장하는 재미있는 일러스트는 절친 '후니훈'이 직접 손으로 그린 그림이다. ZiBEZI라는 캐릭터로 그림까지 활동영역을 넓힌 '후니훈'이 "Y.O.U"를 듣고 '김조한'에게 특별히 선물했다

'김조한'의 인간성을 알 수 있는 뮤직비디오 까메오도 역대급이라 화제다. 80명이 넘는 연예계 각 분야의 스타들과 지인들로 채워진 뮤직비디오는 이번 싱글곡 "Y.O.U"를 출연자 전원이 불렀는데, 빠르게 바뀌는 화면속에 누가 참여했는지 알아보는 재미까지 있다.

윤도현, 박정현, 거미, 김형석, 박학기, 이적, 이휘재, 성시경, 홍석천, 뮤지, 스윗소로우, 레이먼킴, 이민우, 줄리엔 강, 홍진영, 제시, 알리, 정동하, 박시환, 손승연, 영지, 알베르토, F(x)(엠버), 마마무, 에이션(A.cian), 마틸다, 불독(Bulldok), CLC, 최성준, 주우재, 후니훈, Naco, Roger, MP, 이재규, 정민기, 권영진, 대니정, 에디, 연빈, 케니, 정영훈, 권동현, 최이안, 김아더, 엘리, 박승채, 김리사, 이수인, 오연우, 아프론(Afron), Jun Lee, Ze Sen, Francis, Sabrina, Ian Rodgers, 김해미 등이 참여해 김조한을 유쾌하게 응원했다.

'보컬신' 김조한과 '新히트메이커' 블락비 박경이 만나 어떤 시너지를 낼지, 그들의 달콤한 고백에 빠져보자!

Kim Johan

소울패밀리프로덕션

김조한은 한국 R&B를 얘기하며 빠지지 않는 보컬. 미국의 사운드를 우리나라 감성에 잘 녹여냈다는 점에서 적잖은 호평을 받는다. 시작은 재미교포들로 이루어진 3인조 그룹 솔리드에서. 김조한은 보컬을 담당했고 정재윤은 보컬과 작곡, 이준은 랩을 담당했다. 1993년의 첫 정규 음반 [Solid Vol.1]에서는 이렇다 할 상업적인 성과를 내지 못 했다. 다만 서두에서도 언급했듯, 본토의 R&B, 소울 장르와 그 무렵 유행하던 변형된 하우스, 뉴 잭 스윙 등의 사운드를 적극 도입하려 했다는 데에서 의미를 찾아 볼 수 있다. 당시의 대표곡으로는 타이틀인 댄서블한 곡 '이젠 나를 (Give Me A Chance)'와 루즈한 R&B 넘버 '꿈속의 연인 (Say It Once, Say It Twice) 등. 이들이 본격적으로 성공궤도에 오른 때는 1995년. 두 번째 정규 음반 [The Magic Of 8 ball]이 나온 해다. 음반에서 '이 밤의 끝을 잡고'가 히트를 기록, 솔리드를 인기 가수의 대열에 올려놓았다. 곡은 그 해 골든디스크에서도 본상을 수상했다. 더불어 하우스 사운드를 곁들인 업 템포의 '슬럼프'와 '이 밤의 끝을 잡고'의 공기를 연장시키는 '어둠이 잊혀지기 전에', 'Let's Fall In Love', 펑키한 댄스 곡 '나만의 친구' 등이 음반에서 큰 사랑을 받았다. 이 성과는 이듬해에도 닿아있다. 1996년에 발매한 세 번째 정규 음반 [Light Camera Action!]이 전작만큼의 성공을 거둔 것. 타이틀은 락적인 편곡이 돋보이는 '넌 나의 처음이자 마지막이야'였으나 히트는 음반의 네 번째 트랙에 올라있는 '천생연분'이 기록했다. 정재일이 주조한 댄서블한 하우스 사운드와 고음으로 감미롭게 훑는 김조한의 보컬, 굵은 톤으로 내뱉는 이준의 랩이 잘 어울렸다. 노래는 당시 가요 프로그램 차트의 상위권에도 여럿 랭크되는 행보를 보이며 이들의 상승세에 힘을 보탰다. 같은 해 가을에는 서울과 부산에서 가진 7월 공연을 담은 라이브 음반 [Live]를 내놓기도 했다. 곧 이어 1997년 4집 [Solidate]를 발표하며 경력을 이었다. 여기서의 대표곡은 발라드 풍의 R&B 넘버 '끝이 아니기를'. '이 밤의 끝을 잡고'와 '천생연분'을 잇는 솔리드의 히트곡이다. 그리고 이는 마지막 히트곡이기도 하다. 기획사와의 반목, 멤버들의 병역 문제 등이 장해로 작용하며 그룹 활동에 차질을 빚었다. 이를 계기로 솔리드는 1997년 4집 활동을 끝으로 해체를 선언하게 된다. 김조한은 이후 솔로로, 정재윤은 근래의 아지아틱스(Aziatix) 등을 조직한 프로듀서로, 이준은 뜸하게 선보이는 음악 활동으로 경력을 이어나갔다. 김조한을 제외한 두 멤버는 2007년 업타운의 정연준, 스티브 김과 함께 솔타운이라는 그룹을 만들어 관심을 받기도 했다. 1999년의 베스트 음반 [Solid To Be Unlimited Solid]는 솔리드의 이름으로 나온 마지막 공식 기록이다. 1998년부터 김조한은 단독으로 활동에 나선다. 1998년의 음반 [Jo Han]은 김조한의 첫 솔로 정규 음반. 솔리드에서와는 달리 대부분의 곡을 직접 만들며 자립도를 더욱 키웠다. 다만 음반에서는 별 다른 히트곡이 나오지 않았고 '널 위해 준비된 사랑', '백년만의 기회' 정도를 대표곡으로 꼽을 수 있다. 이듬해인 1999년 두 번째 정규 음반 [Jo Han 2]를 발매, 자신의 경력을 더 이어 나갔다. R&B로 트랙의 대다수를 채웠던 전작과 달리 발라드, 댄스 등의 여타 장르까지 곁들여 친숙하게 다가가고자 하는 방향이 여기서 드러났다. 'Thank You My Friend'가 타이틀 곡으로서 음반을 빛냈고 솔리드 시절의 '이밤의 끝을 잡고'가 더욱 부드러운 사운드로 편곡돼 다시 실리기도 했다. 그러나 이 음반 역시 큰 성과를 내지 못 했다. 자기 음악과 대중성 사이에서 색을 조율하는 결과는 2년 뒤의 음반에서 잘 드러났다. 2001년에 발매한 [2Gether 4Ever]는 김조한의 네 번째 음반. 오랫동안 쌓은 내공을 R&B, 발라드, 댄스 등 여러 사운드 속에 잘 녹여냈다는 점에 있어 의미가 있는 작품이다. 음반에는 '오늘까지만', '그때로 돌아가는게'와 같은 곡들이 있고, 댄서블한 'L O V E'가 당시 화제에 오르기도 했다. 네 번째 정규 음반 [Me, Myself, My Music]을 4년 뒤인 2005년에 발매하며 디스코그래피를 이어나갔다. 큰 히트곡은 없었으나 그간의 경력을 자랑하는 움직임을 보여주며 더욱 원숙한 자리에 있음을 증명했다. 첫 머리에 있는 '버리고 버려도' 음반의 타이틀 트랙. 2007년에는 다섯 번째 정규 음반 [Soul Family With Johan]을 발표했다. 작품에서 김조한은 당대의 다양한 뮤지션들과 호흡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음반 제작에 참여한 타이거JK나 성시경, 정재일 등 뿐만 아니라 피쳐링 진에 김진표, 후니훈 빅뱅의 지드래곤과 태양을 참여시켜 새로운 김조한을 내걸었다. 2010년대에 이르러서는 MBC 경연 프로그램 [나는 가수다]에 출연해 인지도를 크게 알렸다. 더불어 각종 싱글 앨범, OST 작업을 하며 새로운 음악 경력을 이어가고 있다.

Artist Supporters 2

Supporter's Friend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