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clude MP3 Download

$6.99

  • Supported by

  • Wishlist 1

  • Peter
  • kanna586

Connected with

Tracks

  • Release Date 2012-05-24
  • 1. Fauré, Après un rêve /
  • 2. Ravel, Trio pour Piano, Violon et Violoncelle en la mineur I Modere /
  • 3. Ravel, Trio pour Piano, Violon et Violoncelle en la mineur II Pantoum /
  • 4. Ravel, Trio pour Piano, Violon et Violoncelle en la mineur III Passacaille /
  • 5. Ravel, Trio pour Piano, Violon et Violoncelle en la mineur IV Finale /
  • 6. Fauré, Quatuors avec piano n°1 en ut mineur, op. 15 I. Allegro molto moderato /
  • 7. Fauré, Quatuors avec piano n°1 en ut mineur, op. 15 II.Scherzo ( Allegro vivo ) /
  • 8. Fauré, Quatuors avec piano n°1 en ut mineur, op. 15 III.Adagio /
  • 9. Fauré, Quatuors avec piano n°1 en ut mineur, op. 15 IV.Allegro molto /

Description

Impressionism…아름다운 순간의 기억이 그림처럼 펼쳐진다!
앙상블 디토, 2012년 새 음반 출시! [2011 DITTO HIGHLIGHTS]

2011년 디토 페스티벌 실황 음반이 출시되었다. 타이틑은 [2011 디토 하이라이트]로 2009년, 2010년에 이어 세 번째 실황 음반이다. 이번 음반에는 지난 해 6월 앙상블 디토의 리사이틀과 9월 앙코르 공연이 수록되어 있으며, 두 공연 모두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실황이다. 2011년 앙상블 디토의 테마는 '임프레셔니즘', 인상주의 시대의 그림과 음악으로 멤버 모두 유난히 미술에 대한 조예가 깊어 그림과 음악이 서로 통하는 인상주의 시대의 음악들은 아주 오랫동안 그들의 위시 레퍼토리였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드뷔시 소품과 라벨 삼중주, 포레 피아노 사중주 1번이 있으며, 모차르트의 바이올린과 비올라를 위한 이중주 K.423은 리처드 용재 오닐과 스테판 재키브가 앙코르 공연 'Merci DITTO'에서 연주했던 특별 프로그램이다. 또한 보너스 트랙인 라벨의 "죽은 왕녀를 위한 파반느"는 용재 오닐이 직접 편곡한 것으로, 영상과 함께 임프레셔니즘 공연의 마지막을 장식하며 큰 여운을 남겼던 곡이다. 디토 페스티벌 하이라이트 시리즈는 앙상블 디토의 기획과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공연기획사 크레디아가 직접 제작하고 있다.

[제공 : 크레디아 스타쉽]

한국 클래식 음악계의 아이콘으로 확실히 자리매김한 앙상블 디토는 2007년 시작된 실내악 프로젝트이다. 비올리스트 리처드 용재 오닐이 더 많은 한국 관객에게 실내악을 소개하고자 시작, 이제 실내악을 넘어 보다 많은 사람들과 '클래식을 공감'하는 것을 그 미션으로 한다. '앙상블 디토'는 2008-09년 연속 예술의전당 판매순위 1위, 2007-11년 예술의전당 공연 매진, 매년 10개 도시 투어 등으로 그 가치와 만족도, 대중성을 입증했다. 전통적인 형식의 클래식에서 벗어나 사전제작, 홍보, 마케팅 등에 투자한 결과 기존에 클래식을 경험하지 못한 관객을 공연장으로 끌어들였다. 또한, 2010년 '앙상블 디토'는 일본으로 활동 영역을 확장, 세계 2위 규모를 자랑하는 일본 클래식 시장에 당당히 진출하여 한국 클래식 콘텐츠의 더 큰 가능성을 제시했다. 이에 2010 문화 콘텐츠 해외수출 공로상을 받았으며, 2011년에는 한일문화교류를 기념하는 도쿄 기오이 홀 공연에 초청받는 등, 한국을 대표하는 문화사절 역할 또한 수행하고 있다. 2012년에는 5월 일본의 대형 클래식 음악제‘열광의 날’에 초청받아 사흘 간 공연을 펼쳤다. 2012년 6-7월에는 리처드 용재 오닐과 앙상블 디토를 주축으로 예술의전당, 세종문화회관, LG아트센터 등에서 펼쳐지는 2012 디토 페스티벌 '누오보 디토'가 펼쳐진다.

Ensemble Ditto리처드 용재 오닐, 스테판 피 재키브, 마이클 니콜라스, 스티븐 린

크레디아스타쉽

Artist Supporters 105

Supporter's Friends 1,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