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clude MP3 Download

$3.99

  • Supported by

  • Wishlist 0


Connected with

Tracks

  • Release Date 2017-11-12

Description

마리슈 – My Room
마리슈의 새로운 EP앨범 ‘My Room’은 앨범 제목과 같이 ‘내 방안에 떠다니는 나의 생각들’을 모토로 만들어진 앨범입니다. 이처럼, 이전의 음악들보다 더 개인적이고 자전적인 이야기들로 채워져 한층 더 솔직한 마리슈의 마음을 엿볼 수 있습니다.

- 날씨 탓
“세상 가득 숨죽인 밤. 내가 무슨 말을 하려는지 알고 있나 봐. 괜찮아요 조금 늦으면 뭐 어때요 달빛에도 밤하늘에도 온통 그대가 가득한데.”

좋은 날씨를 핑계 삼아 망설이고 기다리던 고백하는 날을 그린 곡입니다. 마리슈 특유의 감성적인 노랫말과 귀에 맴도는 멜로디, 곡의 후반부로 갈수록 풍성해지는 현악기들이 감정을 고조시키며 곡의 완성도를 높였습니다.

- 연애왕
“연애왕, 하지만 나도 몰라요 내 사랑 그대 마음
내 연애는 왜 어려울까요? 누가 알려줘요 그녀 마음 좀“

남이 하는 연애에 대해서는
감 놔라 배 놔라 할 수 있는 연애 왕!이지만
그저 내가 하는 사랑 앞에서는 부단히 작아지기만 하는
연애 왕! 초보들의 자기 고백서.

사랑 앞에 만년 초보일 수밖에 없는
연애 바보들의 절절한 사랑 이야기입니다.

- 성욱이의 어느 오후
“오늘 문득 옛 생각에 슬퍼요.
사랑, 음악밖에 모르던 내가 지금은 그 두 가지가 제일 벅차요.
참 서글픈 일인 것 같아.”

음악만으로, 또 사랑만으로 세상을 다 가진 듯 행복했던 시절. 빼곡한 삶에 지쳐 잊혀져가는 그때의 순수했던 시절과 마음들에 대한 그리움을 담은 곡입니다. 보컬 박성욱이 어느 화창한 오후에 들었던 생각을 솔직한 노랫말로 써 내려갔고 그와는 다르게 통통 튀고 귀여운 사운드로 표현이 되어 더 쓸쓸한 무드를 느끼게 합니다.

- 나는요
“난 그 꿈을 깨지 않았어야 해요”

그리운 사람의 꿈을 꾸고 난 후의 쓸쓸함을 담은 곡입니다. 꿈속에서 함께 걷고, 웃으며 보낸 시간들. 그 짧은 행복을 뒤로하고 꼭 전하고 싶던 말을 남김 채 잠에서 깨었을 때 느낀 먹먹하고 아쉬운 마음을 시적인 노랫말과 담담한 사운드로 표현했습니다.

- 1107
“잊지 않을게 내게 보여줬던 우주 나는 절대 그걸 잊지 않을게”

마리슈로 공연을 하고 앨범을 발표하며 언제나 화자는 마리슈였지만 그 음악을 듣고 있는 팬분들의 마음과 표정들이 우리에게 많은 이야기를 해주었습니다. 공연을 마치고 돌아온 어느 날의 밤. 방안 가득 떠다니는 그 따뜻한 표정들과 마음들을 생각하며 써 내려간 곡입니다.

Videos


Marychou박성욱, 고수영, 강규현

슈가레코드

Artist Supporters 6

Supporter's Friend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