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clude MP3 Download

$5.99

  • Supported by

  • Wishlist 3

  • yuree22
  • ios_test150601
  • android_test150605
  • x1sky
  • engine24
  • hellosemi

Connected with

Tracks

  • Release Date 2010-08-05

Description

위로의 노래, 디어클라우드의 2010년 신보

2007년에 데뷔한 디어클라우드는 2008년 두 번째 앨범 이후로 2년 만에 EP앨범을 발표했다. 유희열, 루시드 폴, 이적 등 대단한 뮤지션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화려하게 출발했던 데뷔앨범, 인디 씬과 메이저 씬을 넘나드는 활동을 보인 두 번째 앨범, 그리고 2년 동안의 공백 후의 결실이다. 그들은 공백기간에도 꾸준히 여러 곳에서 이름을 내보였다. 밴드의 리더 용린은 박지윤의 앨범 <꽃, 다시 첫번째>의 프로듀서로 활약하며 본인의 음악적 역량을 드러냈고, 보컬 나인은 여행에세이 '허밍 앤 드로잉' 출간하기도 하며 여러 방면으로 대중과의 소통을 꾀했다.

그러나 그 어떤 활동보다도 더 반가운 건 디어클라우드 이름의 신보가 아닐까. 그들은 근 2년 간의 공백을 여섯 트랙이 담긴 EP로 조심스레 문을 열었다. EP의 첫 트랙 "You're never gonna know"는 앨범의 시작을 알리는 힘찬 신호탄을 울린다. 1분이 조금 넘는 짧은 연주곡에서도 기타리스트 용린은 특유의 공간감 가득한 기타사운드와 리프로 듣는 이로 하여금 감탄사를 연발하게 한다. 이어 앨범의 타이틀로 커트된 두 번째 트랙 "그때와 같은 공간, 같은 노래가"는 경쾌한 피아노 라인과 시원한 후렴구, Imogen Heap을 연상케 하는 코러스라인과 환상적인 기타사운드와 더불어 디어클라우드의 '위로'에 대한 메시지를 가장 잘 표현해주는 가사를 통해, 그들이 전작에서 보여줬던 사운드와 송라이팅이 얼마나 진화했는지를 알 수 있게 해준다. 세 번째 트랙 "Last scene"에서는 리듬파트의 사운드가 도드라지는데 드러머 광석과 베이시스트 이랑이 많은 앙상블에서 완성한 완벽한 호흡을 보여 주고 있기 때문이다. 밝은 분위기 뒤에 숨어있는, 이별에 대한 가사도 주목할 점. 다음 트랙 "무너져"는 EP앨범발매 전, 라이브 공연에서 이미 관객들에게 주목 받은 디어클라우드의 색이 짙은 발라드 넘버이다. 서서히 고조되는 밴드사운드와 보컬리스트 나인의 격정으로 치닫는 호소력은 흡입력 강한 음악을 들려준다. 다섯 번째 트랙 "사라지지 말아요"는 절제된 사운드와 목소리를 통해 슬픔을 원숙한 방식으로 표현하고 있다. 키보디스트 정아의 연주는 소박하고 예쁜 멜로디를 완성함으로써 곡을 한층 더 아름다운 분위기로 이끌어낸다. 이 곡에서 그들이 마지막에 몰아치는 편곡이 아닌 차분한 전개로 절정을 만들어내는 방법을 택하고 있다는 점이 흥미롭다. 마지막 트랙 "어떻게도"는 그들이 밴드를 결성했던 2005년에 만들어진 데모 버전으로, 풋풋한 나인의 목소리와 용린의 어쿠스틱 기타, 그리고 현재 The Plastic Girl로 활동중인 hoonsange의 프로그래밍이 어우러져 몽롱한 기분으로 앨범의 끝을 장식한다.

이번 앨범에서 음악 외적으로 주목할만한 점은 그들이 회사에서 독립을 하고 클라우드 레코드라는 이름으로 스스로 제작에 뛰어들었다는 것인데, 심지어 앨범자켓 디자인 역시 이랑을 필두로 밴드멤버들이 직접 참여했다고 한다. 진정 인디음악의 본성으로 돌아가 그들이 만들고 싶고 보여주고 싶은 것들을 스스로 하겠다는 의지가 엿보이는 부분이다. 디어클라우드의 두 장의 앨범은 이미 절판되어 인디 씬에서는 매우 귀한 앨범으로 고가에 판매되고 있는 현재, 어느 하나 버릴 곡 없이 꽉 찬 이번 신보가 그들의 앨범을 원하는 팬들에게 좋은 선물이 될 것이다. 웰메이드 밴드에서 진정성으로 향하고 있는 이 젊은 밴드의 앞으로의 행보가 더욱 주목된다. 밴드음악의 불모지에서도 꿋꿋하게 자신들의 길을 걸어가고 있는 밴드가 있다는 것이 행복할 따름이다.

Dear Cloud나인, 용린, 이랑, 광석

M.A. Wild Dog

2007년 데뷔해 지금까지 정규앨범 3장, EP 2장을 발매하며 모던록의 대표 주자로 자리매김한 밴드. 세련된 사운드와 보컬 나인의 매력적인 보이스로 ‘얼음요새’, ‘사라지지 말아요’, ‘12’ 등 많은 곡들이 고루 사랑 받고 있다. 1집에 수록된 ‘얼음요새’는<슈퍼스타K6>에서 김필이 리메이크해 다시 한 번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2015년 1월, GMF2014에서 라이브로 먼저 선보이며, 큰 감동을 준 ‘엄마의 편지’를 싱글로 발매했고,새 앨범 작업을 하고 있다.

Artist Supporters 43

Supporter's Friends 2,126